2월 방영을 앞둔 드라마 기대작 2편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Art&Culture

2월 방영을 앞둔 드라마 기대작 2편

김태리의 스물하나, 손예진의 서른아홉

BAZAAR BY BAZAAR 2022.01.17
 
스물다섯 스물하나
 
이 신작 드라마가 기대되는 이유는, 딱히 연이은 집콕과 추운 겨울 날씨가 지겨워서만은 아니다. 청춘, 성장, 청량, 로맨스. 사람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단어들이 드라마의 소개글에 떡하니 적혀있기 때문이다. 〈스물다섯 스물하나〉는 “1998년, 시대에게 꿈을 빼앗긴 청춘들의 방황과 성장을 그린 청량로맨스”다. 1998년 IMF로 집안이 무너진 열혈 아르바이트생 백이진, 역시 IMF로 팀이 없어진 고등학생 펜싱 선수 나희도가 주인공이다. 두 사람이 각각 스물둘, 열여덟에 만나 스물다섯, 스물하나가 돼 사랑하고 성장하는 이야기다.
 
꿈을 향해 포기하지 않고 달려가는 나희도 역할은 김태리가 맡았다. 김태리는 현재 드라마를 통해 접한 펜싱의 매력에 푹 빠져있다는 후문. 펜싱 꿈나무가 된 그의 모습이 기대된다. 백이진을 연기하는 남주혁과 김태리의 케미 또한 관전 포인트며,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의 권도은 작가와 정지현 연출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작품이라 사실도 흥미롭다. 입춘이 지나고 봄처럼 찾아오는 〈스물다섯 스물하나〉는 tvN에서 2월 12일 첫방송 된다.
 
 
서른, 아홉
 
서른 살 여자친구들의 이야기인 〈멜로가 체질〉, 〈술꾼도시여자들〉를 보며 서른 그 이후 여성들의 이야기가 늘 궁금했다. 〈서른, 아홉〉은 이런 마음을 달래줄 드라마다. 제목에서 알 수 있듯 서른아홉 동갑내기 친구들의 우정과 사랑, 일에 대한 이야기다. 강남 피부과 원장인 차미조(손예진)와 호랑이 연기 선생님 정찬영(전미도), 백화점 코스메틱 매니저 장주희(김지현), 세 친구의 평범하고도 바람 잘 날 없는 일상이 펼쳐질 예정이라고. 고등학교 2학년 때 만난 세 친구가 공유한 20년의 세월만큼 진하고 재미있는 이야기가 담겼을 것이다.
 
한편 〈서른, 아홉〉은 〈사랑의 불시착〉 이후 2년 만에 드라마로 돌아온 손예진과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의 전미도의 신작으로도 화제를 모았다.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김지현은 연극과 뮤지컬 무대로 친숙한 배우다. 믿고 보는 배우들인 손예진, 전미도, 김지현, 세 사람이 이십년지기 절친의 모습을 어떻게 그릴지 기대하며 기다려도 좋겠다. 〈서른, 아홉〉은 JTBC에서 2월 16일 첫방송 된다.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